작년 11월4일 병아리를 아들 친구 한테 얻어 왔다. 이름이 "금이" 다.

image

금이를 처음엔 베란다 안에서 키우다 닭똥 냄새가 너무 나서 아파트 베란다 앞 화단에 집을 만들어 내낳다. 그런데 새벽마다 꼬끼오 하고 운다. 암닭인지 알았는데 수닭이다.

image

옆집에서 항의도 들어오고 아파트에서 키울 수 없을 것 같아  아들을 달래 관악산 수목원 입구 허브 농원에 닭을 갔다 주었다.

image

닭장에 놓어주었더니 처음엔 못 모르고 있다 기존에 있던 수닭들의 텃새와 공격에 결국엔 꽁지와 머리를 내려놓고 기죽어 있다.

image

'OldStory > 사진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장수풍뎅이 애벌레  (0) 2012.04.21
토끼  (0) 2012.04.08
금이  (0) 2012.04.07
블랙키  (0) 2012.02.26
하얀돌 미술학원 그룹전시 및 졸업식  (0) 2012.02.23
발렌타인데이  (0) 2012.02.14
by Alnilam 2012.04.07 17:55
| 1 |

티스토리 툴바